행복마을 콘테스트 4개분야 중 2개 금상 1개 동상 최다수상 쾌거!
2019/09/01 14:2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행복마을 콘테스트 4개분야 중 2개 금상 1개 동상 최다수상 쾌거!

 농식품부 주최6회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입상 영예

 금상에 예천 풍정, 군위 화산, 동상에 청도 송금, 역대 최고 성과


[대한불교신문]안정근 기자 = 경상북도는 828일 대전 KT인재개발원에서 열린 농식품부 주최 6회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에서 금년도 경북의 대표마을로 나선 예천 풍정마을, 군위 화산마을이 금상, 청도 송금마을은 동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전국 9개도 20개 마을이 참여하여 각 마을별 성과발표와 공연를 통해 열띤 경쟁을 벌인 끝에 문화복지 분야에서 예천 풍정마을, 경관환경 부문에서 군위 화산마을이 금상을 받았다.

 

그리고 체험소득부문에서 청도 송금마을이 동상을 수상하는 등 각 분야별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특히 라디오마을로 최근 주목을 받고 있는 예천 풍정마을과 블랙라이트로 무대를 꾸며 좌중을 감동시킨 군위화산 마을은 높은 수준의 퍼포먼스로 관중을 압도하여 심사위원의 우수한 성적을 받아 분야별 1등인 금상을 수상했으며 각각 국무총리 상장과 시상금 3천만원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또한 청도 송금마을은 전통 감물염색으로 물들인 전통복을 입고 패션쇼를 선보여 관객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아 체험소득분야 동상을 수상했으며 시상금으로 15백만원을 받았다.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는 마을공동체의 자율적이고 창의적인 마을만들기 활동을 권장하고 그 성과를 평가하고 공유함으로서 지역발전과 주민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농식품부 주관으로 `14년부터 시행한 농촌마을 경연대회로서 소득·체험, 문화·복지, 경관·환경, 아름다운 농촌 만들기 등 4개 분야로 나누어서 콘테스트가 이루어진다.

 

경북도는 앞서 6월에 23개 시군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은 결과 18개 시군 31개 마을이 추천되었으며 도에서 1차 현장평가를 통해 9개 시군 11개 마을을 선정하였고 7월에 2차 평가를 통해 중앙 콘테스트에 진출할 도 대표 4개 마을을 선정했다.

 

중앙에서는 9개 도 36개 마을이 경쟁을 하여 1차 평가에 16개 마을이 탈락하고 분야별 상위 20개 마을이 본선에 진출하여 콘테스트가 치러졌다.

 

경북도는 본선에 진출한 마을을 상대로 주민과 지속적인 만남을 통해 사전에 점검하고 컨설팅 한 결과가 이번 경연대회에서 좋은 결실을 가져온 것으로 보인다.

 

한편, 경북도는 2014(1) 청도 성곡1리와 울진 하당리가 동상, 2015(2) 칠곡 금남2리가 금상, 2016(3) 상주 서원1리가 금상, 칠곡 어로1리가 동상, 2017(4) 상주 정양리가 금상을 수상했다.

 

지난해(5)는 본선 진출 마을이 없었으나 올해는 지자체 공무원과 주민이 합심 노력하여 무려 3개 마을이 입상하는 최고의 성과를 올려 그 기쁨이 더욱 크다고 할 수 있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지난 7월 도 콘테스트 이후 부족한 준비시간에도 불구하고 주민들이 낮에는 농사를 짓고, 밤에는 함께 모여 콘테스트 연습을 하는 등 각고의 노력을 기울였는데 참가한 3개 마을이 모두 수상하였고 특히 분야별 최고상인 금상 수상이라는 큰 결실을 맺어 기쁘다면서 무엇보다 주민들의 자치역량이 높아지고 마을공동체가 화합하는 계기를 마련한 것이 더욱더 큰 성과다. 앞으로도 더욱 분발하여 주민 삶의 질 향상으로 다함께 행복하고 잘사는 농촌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현철11.jpg
    대한불교신문

대한불교신문(newsy.kr) - copyright ⓒ 대한불교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대한불교신문 (http://newsy.kr) |주간/ 간행물등록 경북,다01347/등록 2004년 2월 17일/  [인터넷신문] 등록 2018년 07월 25일 등록번호| 경북 아 00476호 /발행일 2018년 7월 31일 /사업자:508-82-11138 .서울본사/서울시 노원구 덕릉로 115나길37 상계동/ 대표전화 :  070-7690-2047 /010-3525-2047 |편집국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3동 2295-108(2층), 발행처: 종교법인 :경북 군위,고로,인곡 2길 203 /  편집,발행인, 안정근 /청소년보호 책임자 :안정근 ,청탁방지담당 ,김선봉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대한불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