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 조성 나선다
2019/10/13 12:17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13.jpg

 

경북도,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조성 나선다

 

영천시,퓨처모빌리티랩스, 대구대학교와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조성 업무협약

 

세계 최초 퓨처 모빌리티 통합 플랫폼 ‘FUTURE MOBILITY R&D CITY’ 설립 추진

-

’19~’24년 까지, 1,000억원, 미래 모빌리티 연구개발, 테스트베드, 테마파크 조성

 

[대한불교신문]안현철 기자 = 경북도는 10일 도청 회의실에서 영천시, 퓨처모빌리티랩스, 대구대학교와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조성되는퓨처 모빌리티 R&D 시티(FUTURE MOBILITY R&D CITY)는 미래 모빌리티 기술과 경험의 연구개발, 테스트베드, 테마파크가 융합된 세계 최초의 퓨처 모빌리티 테마의 통합 플랫폼으로, 대구대학교 유휴부지를 활용, 총사업비 1,000억원의 민자를 유치하여 조성된다.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는 연구개발 중심의 클러스터인‘Future Mobility Campus’와 대중 친화형 퓨처 모빌리티 엔터테인먼트 테마파크인‘Future Mobility Park’등 크게 2부분으로 구성되어 있다.

 

Future Mobility Campus는 세계 최초의 Future Mobility 테스트 베드로서 드론, PAV(Personal Air Vehicle) 관제시스템, 정비시설과 고성능 자동차 부품, 전기차, 자율주행차의 R&D에 최적의 인프라를 제공할 예정이다.

 

Future Mobility Park는 미래 모빌리티 신기술들을 VR로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는 가상 체험존과 이를 직접 경험해보고 교육할 수 있는 퓨처 모빌리티 아카데미, 전시체험관, 실내 서킷 등을 갖춘 신개념 에듀테인먼트시설로 1365일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진다.

히 지방자치단체와 대학 그리고 민간사업자가 참여하고 있는 이 사업은 대학의 유휴 부지를 첨단산업단지로 지정해 대학을 지역 혁신성장의 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 정부가 추진 중인 캠퍼스 혁신파크 사업과 여러모로 닮아 있어 경북형 캠퍼스 혁신파크 사업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 사업은 협약 체결 후, 금년 12월 사업구조 협의를 마칠 예정이며, 20206월 마스터 플랜 완료, 202112월 실시 설계 및 인허가 완료, 202312월 사업 준공 후 2024년에 운영을 시작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UN자료에 의하면, 30년 후 세계 인구는 90억명에 육박하고 도시에만 65억 명이 거주할 것으로 예상되어 인구의 과밀화, 교통, 주택, 환경오염 문제에 대한 대안으로 ‘Future Mobility R&D City’를 통해 관련 사업의 인프라 구축, 민간 교육 및 체험을 제안할 것이며, 이를 통해 더욱 나은 미래를 만들어 가겠다Future Mobility R&D City 조성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또한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가 운영을 시작하는 2024년에는 국제적인 Future Mobility 학술대회 및 국제 자동차 경주 대회, 드론 레이싱 대회 등 이벤트 유치 및 경상북도의 전략 첨단산업과의 연계로 더욱 고도화되고 다각화된 지역 비즈니스모델을 갖추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경상북도 관계자는 4차 산업의 핵심인 모빌리티산업의 생태계를 적극 조성하고 관련 기업을 적극 유치하여 신규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현철11.jpg
    대한불교신문

대한불교신문(newsy.kr) - copyright ⓒ 대한불교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대한불교신문 (http://newsy.kr) |주간/ 간행물등록 경북,다01347/등록 2004년 2월 17일/  [인터넷신문] 등록 2018년 07월 25일 등록번호| 경북 아 00476호 /발행일 2018년 7월 31일 /사업자:508-82-11138 .서울본사/서울시 노원구 덕릉로 115나길37 상계동/ 대표전화 :  070-7690-2047 /010-3525-2047 |편집국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3동 2295-108(2층), 발행처: 종교법인 :경북 군위,고로,인곡 2길 203 /  편집,발행인, 안정근 /청소년보호 책임자 :안정근 ,청탁방지담당 ,김선봉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대한불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