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레와 함께하는 아름다운 나눔 _ 생명나눔
2019/10/27 12:5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22.jpg

 

발레와 함께하는 아름다운 나눔 _ 생명나눔

 

<발레 스페셜 갈라>
Ballet Special Gala
|유니버설발레단|서울발레시어터|이원국발레단|SEO(서)발레단|와이즈발레단

2019. 10. 29(tue) 8pm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

주    최 한국무용협회 발레STP협동조합
주    관 발레STP협동조합
후    원 질병관리본부 한국메세나협회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지    원 실내건축ZEN
관람연령 만4세 (48개월) 이상
공연문의 02-2263-4680

발레 스페셜 갈라 PROGRAM

※ 단체별 공연 프로그램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단체명
작품명
와이즈발레단
<베니스 카니발>
서울발레시어터
<An Unknown Voice 미지의 목소리>
유니버설발레단
<해적 그랑 파드 트루아>
SEO(서)발레단
<Fluide 플뤼드>
이원국발레단
<돈키호테 3막 그랑 파드 되>


기획의도
2016 <셰익스피어 인 발레 스페셜 갈라>,
2017 <차이콥스키 발레 스페셜 갈라>
2018 <발레 스페셜 갈라> 에 이은 발레STP협동조합의
네 번째 발레 스페셜 갈라 프로젝트!!

“국내 최고의 5개 발레단이 펼치는 춤의 향연!!”
“각 단체의 작품만큼이나 개성 넘치는 단장들의 해설!!”

등으로 발레 관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발레STP협동조합,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다섯 개의 발레단이 모여 오는 10월,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에서 클래식발레부터 모던발레까지 아름다운 무대를 선사한다.

 

[대한불교신문] 안정근 기자 = 2016년 <셰익스피어 인 발레> 2017년 <차이콥스키 인 발레>는 세종문화회관과의 기획공연으로 시작, 셰익스피어의 작품과 차이콥스키의 음악을 바탕으로 한 클래식발레, 모던발레, 창작발레 등 다양한 발레의 변주 무대로 선보이며 많은 관객들에게 기억에 남는 공연으로 평가 받았습니다. 또한 2018년 <발레 스페셜 갈라>는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갈라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발레를 사랑하는 관객들을 위해 떨리는 무대를 선보였다.

 

4회째를 맞이하는 발레STP협동조합의 발레 스페셜 갈라 프로젝트는 세종문화회관에서의 2번 모두 티켓이 오픈된 후 줄곧 예매순위에서 상위권을 놓치지 않았을 만큼 관객들의 기대와 호응이 큰 공연이었으며 한국 공연예술의 메카 예술의 전당과의 기획공연으로 발레관객들을 만나며 뜨거운 성원을 받은 프로젝트로 자리 잡고 있다.


질병관리본부와 함께 하는 생명나눔 문화활성화 사업을 통해 진정한 아름다운 나눔을 실현하고자 하는 발레STP협동조합과  서울무용제(한국무용협회)의 공동기획으로 선보이는 발레, 아름다운 나눔_생명나눔!

 

발레STP협동조합이 장기·인체조직기증 인식개선을 위해 질병관리본부 장기이식관리센터와 함께 생명나눔 문화 활성화 사업을 진행합니다. 온몸을 사용하는 발레는 건강한 장기·인체조직의 소중함을 일깨워주며 이를 통해 발레STP협동조합은 생명 나눔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 확산과 나눔 문화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오는 10월 29일에 선보이는 <발레 스페셜 갈라> 공연은 서울무용제와 함께하는 질병관리본부 장기나눔 기증자 가족을 공연에 초청하여 장기·인체조직의 중요성에 대해 작게나마 인식의 변화를 이루는데 노력하고자 한다.

 

프로젝트 <발레 스페셜 갈라>의 꾸준한 공연을 통해 발레STP협동조합이 가지고 있는 모토인 Sharing Talent Program을 실천하고 있다.


※ PROGRAM

1. 와이즈발레단 <베니스 카니발> / 9분
안무 | 마리우스 프티파
음악 | 세자르 푸니
출연 | 이현정, 한슬기, 이경주, 김한슬, 양다혜, Bilgude Ariunbold,
       Namsrai Mendbayal, Bekmuratov Salamat, 신형준, 최유정

 

러시아의 대표적인 안무가 마리우스 프티파가 작곡가 세자르 푸니의 ‘베니스 카니발’이라는 음악에 맞춰 안무한 그랑 파드되로, 3막 8장으로 이루어진 판토마임 발레 ‘사랑에 빠진 악마’의 한 부분이다. 축제가 성대하게 열리는 이탈리아 베니스에서 축제의 여왕, 왕으로 뽑힌 두 남녀가 파드되를 추면서 흥을 더해간다.


2. 서울발레시어터 <An Unknown Voice 미지의 목소리> / 16분
안무 | 제임스 전 James Jeon
음악 | 필립 글래스 Philip Glass
출연 | 홍성우, 신선미, 장선국, 도윤현, 도하련

알 수 없는 목소리에 상처받는 순간들이 많다.

 

인생에 정답이란 없지만 실패와 좌절을 겪으며, 포기하는 사람들과 다시 일어서서 희망을 찾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춤으로 표현한 작품이다.


3. 유니버설발레단  <해적 그랑 파드 트루아> / 11분
안무 | 마리우스 프티파 Marius Petipa
음악 | 아돌프 아당 Adolphe Adam
출연 | 서혜원, 양천청, 이승민

 

<해적>은 영국 시인 바이런의 서사시인 해적을 바탕으로 만들어졌으며, 오리지널 전막 작품은 1837년 런던 왕립극장에서 공연되었다. 이것을 마리우스 프티파가 별도의 파드되를 삽입하여 새롭게 안무하였다. 고전주의 발레 <해적> 2막의 하이라이트는 콘라드, 메도라, 알리가 추는 파드트루아(3인무)이다. 대게 전막이 아닌 공연에서는 2인무로 발췌되어 알리와 메도라가 추는 파드되(2인무)로 공연된다. 화려한 도약과 고난도의 기교를 바탕으로 무용수의 기량을 가늠할 수 있는 이 작품은 현재도 많은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다.


4. SEO(서)발레단 <Fluide> / 14분
안무 | 서미숙
출연 | 엄규성, 이윤희, 도아영, 장호정

 

흐르는, 유려한, 유동적인’ 등등의 의미를 가진 형용사 그리고 명사.
또한 문맥에 따라서는 ‘투명한’의 의미로 쓰이기도 한다.
때로 명사로 쓰여 ‘분위기’(주로 詩에서), ‘(눈에 보이지 않는, 설명할 수 없는) 사물의 힘’을 나타내기도 한다.

 

Fluide는 소리, 물, 자연 그리고 현재..혹은 현재를 초월한 시점에서 그 영감을 가져온다. 음악은 춤과 불가분의 교감을 갖는다. 시원하게 이어지는 안무의 흐름과 이어지는 선적인 느낌은 “영원한 움직임”의 연속성을 낳고, 마치 붓으로 글을 쓰는 듯한 유연함으로 전개된다.


5. 이원국발레단 <돈키호테 3막 그랑 파드 되> / 10분
안무 | 마리우스 프티파
출연 | 이원국, 미키 시노하라

 

돈키호테는 세르반테스의 소설을 원작으로 만든 발레이다. 돈키호테와 산초판자의 영웅담이 부각되는 원작과 달리 발레에서 돈키호테는 이발사 바질과 선술집 딸 키트리의 사랑 이야기다. 부채를 살랑거리는 키트리의 여성적 매력과 더불어 발레리나 최고의 32회전이 구사되고, 남성무용수의 공중회전 등 고난도의 발레 기교를 보여준다.

 

 

※ 발레STP협동조합 소개
《 발레STP협동조합 》은 유니버설발레단, 서울발레시어터, 이원국발레단, SEO(서)발레단, 와이즈발레단, 김옥련발레단 6개의 민간발레단이 함께 발레의 대중화를 위해 설립한 협동조합으로 2012년 민간발레단 연합회로 시작하여 2014년 정식 협동조합을 설립, 무용계 최초 협동조합으로써 다양한 공연형태로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6개의 발레단마다의 규모, 성격이 다른 만큼 『발레, 아름다운 나눔 시리즈』 『수원발레축제』 등의 대표 콘텐츠를 통해 관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며 만족도를 높여가고 있다. 특히 『플래시몹 댄스』 『횡단보도 댄스』 『버스킹 공연』 등 차별화된 프로그램으로 발레 관객 뿐 만 아니라 일반 시민들에게 또 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 발레STP협동조합 》은 문화예술의 지역 균형적 발전과 발레대중화는 물론, 더 나아가 무용수 복지, 교육 프로그램 개발 등 폭넓은 발전 계획과 추진력으로 국내 민간단체의 자생력 생성의 좋은 예시가 될 것이다.

 

◉ 사업방향
  ▷발레 대중화를 통해 발레시장 확대를 위한 협력 활성화
  ▷민간예술단체의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운영 방안 모색
  ▷직업 창출을 통해 안정적이고 수준 높은 예술 활동 지원
  ▷국․공립예술단체에 집중되고 있는 국가 보조사업의 균형적 정책 변화 요청

◉ 협동조합 구성
• 이사장 / 김인희(서울발레시어터 초대단장)
• 이  사 / 이원국(이원국발레단 단장) 김길용(와이즈발레단 단장)
• 조합원 / 서미숙(SEO(서)발레단 단장) 문훈숙(유니버설발레단 단장)
           김옥련(김옥련발레단 단장) 최진수(서울발레시어터 단장)
           나인호(전 서울발레시어터 단장)
• 감  사 / 김성규(한미회계법인 대표)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현철11.jpg
    대한불교신문

대한불교신문(newsy.kr) - copyright ⓒ 대한불교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대한불교신문 (http://newsy.kr) |주간/ 간행물등록 경북,다01347/등록 2004년 2월 17일/  [인터넷신문] 등록 2018년 07월 25일 등록번호| 경북 아 00476호 /발행일 2018년 7월 31일 /사업자:508-82-11138 .서울본사/서울시 노원구 덕릉로 115나길37 상계동/ 대표전화 :  070-7690-2047 /010-3525-2047 |편집국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3동 2295-108(2층), 발행처: 종교법인 :경북 군위,고로,인곡 2길 203 /  편집,발행인, 안정근 /청소년보호 책임자 :안정근 ,청탁방지담당 ,김선봉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대한불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