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관광, 태국 안방 찾아간다!
2019/11/17 13:41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1.jpg


드라마 프라우드 묵촬영(달성군 디아크 문화관 1)

    

 

대구관광, 태국 안방 찾아간다!

 

드라마 프라우드 묵(Proud Mook)’

여행 방송 더 퍼스트 얼티메이트(The First Ultimate)’ 대구에서 촬영

 

[대한불교신문]안현철 기자 = 대구시는 대구관광뷰로와 함께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앞두고 동남아 관광객 유치를 위해 태국 지상파 드라마와 여행 방송프로그램의 대구 촬영을 유치해 대구관광 홍보에 나섰다.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지난 5월 대구와 경북을 배경으로 드라마를 촬영하고 태국 내 시청률 1위 최대 지상파 방송국 채널3을 통해 송출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태국 드라마 제작사와 체결했다.

 

먼저, 태국 드라마 프라우드 묵(Proud Mook)’ 주연배우와 제작팀 35여 명이 119일부터 6일간 김광석 거리, 동성로, 근대골목, 디아크 등에아름다운 대구의 모습을 드라마에 담았다.

 

프라우드 묵(Proud Mook)’  태국 내 로맨스 장르의 손꼽히는 감독으로 인정받는 사라츠와디 웡솜펫(Saraswati Wongsompet)메가폰잡고, 태국 라이징스타인 부아완지리(BuaWansiri, 여자 주연배우) 폰나와쉬(PonNawash, 남자 주연배우)가 출연해 서로의 사랑을 확인하고 진실 된 행복을 찾아가는 이야기의 청춘 로맨스 드라마다.

 

또한, 20202월 중 지상파 채널36을 통해 태국 전역에 방영될 여행 방송프로그램인 더 퍼스트 얼티메이트(The First Ultimate)’의 대구 관광지 촬영이 1111일부터 15일까지 진행된다.

 

이 프로그램은 해외여행 특화 다큐멘터리 프로그램으로 국가별 숨은 명소를 찾아 시청자에게 새로운 여행 스타일을 소개하고 해당 지역의 별미를 알리는 프로그램으로 진행자인 모델겸 연기자 패챗부리락(PatChatburirak)을 포함한 촬영팀 6명이 대구를 방문했다.

 

프로그램의 대구 촬영 컨셉은 세련되고 여행하기 좋은 도시, 대구 앞산전망대, 동성로, 서문야시장, 대구사격장, 사문진주막촌, 디아크, 북성로, 찜질방, 한복체험, 수성못, 김광석거리, 팔공산케이블카, 동화사, 치킨테마파크 등이며, 아름다운 대구 가을풍경을 함께 영상에 담는다.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태국 드라마와 여행 프로그램 촬영을 통해 대구의 아름다운 관광자원을 태국 전역에 알려 내년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기간 태국 관광객이 대구를 방문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앞으로도 여행 트렌드에 맞춰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홍보를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국을 찾은 태국 관광객은 2018년 기준 558천여 명이며, 대구를 찾은 태국인 관광객은 20172,500여 명, 20185,700여 명,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6,600여 명이 찾는 등 대구 관광시장 다변화 마케팅 사업을 통해 해마다 방문객이 늘어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현철11.jpg
    대한불교신문

대한불교신문(newsy.kr) - copyright ⓒ 대한불교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대한불교신문 (http://newsy.kr) |주간/ 간행물등록 경북,다01347/등록 2004년 2월 17일/  [인터넷신문] 등록 2018년 07월 25일 등록번호| 경북 아 00476호 /발행일 2018년 7월 31일 /사업자:508-82-11138 .서울본사/서울시 노원구 덕릉로 115나길37 상계동/ 대표전화 :  070-7690-2047 /010-3525-2047 |편집국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3동 2295-108(2층), 발행처: 종교법인 :경북 군위,고로,인곡 2길 203 /  편집,발행인, 안정근 /청소년보호 책임자 :안정근 ,청탁방지담당 ,김선봉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대한불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