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대응, 중대본 녹취록
2020/02/29 21:2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국무총리사진2020.jpg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녹취록

(2020. 2. 28./대구시청 7층 재난안전대책본부)

 

[대한불교신문]안정근 기자 = 대구의 고등학생들이 이승만 정권의 부정선거 음모에 맞서 분연히 일어섰던 2.28 민주운동 60주년입니다.

 

2.28 민주운동은 광복 이후, 최초의 민주화 운동으로 자랑스런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초석이 되었습니다. 이런 뜻깊은 날 대구 시민들은 성대한 기념식 대신 코로나19와의 치열한 전투에 임하고 계십니다.

 

 최근 대구경북 지역의 확진자 수가 급격히 늘어나고 있습니다. 특히 종교인 가운데 증상이 있는 분들의 검사 결과가 집중되고 있기 때문에, 전문가들은 앞으로 23일 간 많은 확진자가 더 나올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그 분들에 대한 조사가 마무리된 후, 얼마나 빨리 확산 추세를 꺾느냐가 이번 싸움의 관건이 될 것입니다. 환자를 빨리 찾아내서 격리하고 증상의 경중에 따라 적절히 치료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기입니다.

 

 일련의 과정이 막힘없이 진행되도록 병상과 인력, 장비 등 필요한 자원이 제 때 뒷받침되어야 하겠습니다. 속도에 못지않게 중요한 것이 신뢰입니다. 정부가 공적 유통망을 통한 마스크 공급을 발표했지만, 약속드린 시간과 물량을 지키지 못했습니다.

 

 미리 설명 드리지도 못해 매장을 찾은 국민 여러분들께 불편과 실망을 드렸습니다.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기재부, 식약처와 관련 부처에서는 최단시간 내에 유통체계를 정비하고, 국민 여러분께 있는 그대로 상세히 보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공권력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존재합니다. 마스크 대책이 제대로 이행되도록 공권력을 가진 모든 정부 기관이 나서도록 합시다. 그래도 부족하다면 더 강력한 공급방안도 검토해봅시다.

 

대구는 정의와 애국의 고장입니다. 일제가 침탈을 본격화하던 1907국채보상운동을 시작한 것도 대구입니다. 우리 역사는 대구를 자랑스럽게 기억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와의 싸움에서도 대구의 전통이 이어질 것입니다. 어려울 때마다 뭉치고 결국 승리하는 대구 정신으로 지금의 위기도 반드시 이겨낼 것입니다. 저는 중대본 본부장으로서 대구 시민과 끝까지 함께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현철11.jpg
    대한불교신문

대한불교신문(newsy.kr) - copyright ⓒ 대한불교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대한불교신문 (http://newsy.kr) |주간/ 간행물등록 경북,다01347/등록 2004년 2월 17일/  [인터넷신문] 등록 2018년 07월 25일 등록번호| 경북 아 00476호 /발행일 2018년 7월 31일 /사업자:508-82-11138 .서울본사/서울시 노원구 덕릉로 115나길37 상계동/ 대표전화 :  070-7690-2047 /010-3525-2047 |편집국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3동 2295-108(2층), 발행처: 종교법인 :경북 군위,고로,인곡 2길 203 /  편집,발행인, 안정근 /청소년보호 책임자 :안정근 ,청탁방지담당 ,김선봉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대한불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