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5-07(금)
 
해5_1_1.jpg

 

 

 

 

신축년(辛丑年) 새해맞이는 집콕... 일출은 YouTube

 

 

 

 

 도내 23개 시군, 공식 해맞이 행사 전면 취소... 코로나19 확산 원천 봉쇄

 

 

[대한불교신문] 안정근 기자 = 경상북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연일 전국 천명이상으로 발생함에 따라, 2021년 도내 해맞이 행사를 전면 취소한다고밝혔다.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전국적으로 하루 900~1,200, 경북도 주간 일일평균 40명이 발병하는 등 우리 생활 속 깊숙이 침투해 있어 개인 철저한 위생관리, 모임 자제 등 방역 수칙 준수만이 코로나 19 확산을 막을 수 있다는 방침을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매년 수십만 명이 찾는 포항 호미곶, 경주 토함산, 문무대왕릉 일원, 영덕 해상공원광장 등 해맞이 명소에 대해서출입금지안내문과 접근차단 폴리스라인을 설치하여 출입을 전면 통제할 계획이며, 대신 가족과 함께 집에서 해맞이를 보낼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는 등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전 행정력을 집중할 예정이다.

 

다만, 해맞이를 직접보지 못하는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포항, 경주, 울진에서는 유튜브, 지역방송 등을 통해 2021년 새해 일출 광경을 생중계할 계획이다.

 

유튜브(포항시, 경상투데이, 경북울진군), 지역방송(HNC), 울진군홈페이지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지역사회에 급속도로 번지고 있는 코로나19 확산세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고자 이번 해맞이 행사는 부득이하게 취소했다내 자신과 가족, 이웃들의 안전을 위해 이동과 모임을 자제하고, 신축년 새해는 안전하게 집에서 맞이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경상북도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해넘이 타종행사, 종무식 뿐 아니라 2021년 시무식을 취소하는 등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새해맞이는 집콕... 일출은 YouTube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